본문 바로가기
메뉴 보이스
문화

법륜스님, '니와노평화상' 수상…상금 2억 전액 기부

입력 2020.10.27 20:06  
  • 공유
  • 글자크기
이미지 크게보기
법륜스님, '니와노평화상' 수상…상금 2억 전액 기부

재단법인 평화재단은 이사장인 법륜스님이 '아시아의 종교 노벨평화상'으로 불리는 '니와노평화상'을 수상했다고 27일 밝혔다.

이 단체에 따르면 니와노평화상위원회는 법륜스님을 올해 수상자로 선정하며 "스님은 종교가 다른 사람들, 특히 기독교인들과 협력하며 불교의 틀 안에서 평화를 증진하고자 오랜 세월 광범위한 노력을 기울여왔다"고 평가했다.

법륜스님은 전날 시상식에서 받은 상금 2천만 엔(한화 2억1천500만 원 상당)을 동남아 빈곤 여성 및 코로나 방역 지원에 써달라며 국제참여불교연대(INEB) 측에 전액 기부했다.

이 수상은 당초 2월에 결정돼 6월에 받을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연기돼 왔다.

니와노평화재단이 만든 니와노평화상은 그간 한국의 고(故) 강원용 목사, 대만 자재공덕회의 증엄스님, 루터교세계연맹 의장 무닙 유난 등이 받았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