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전효성, 한복문화 널리 알린다…한복 홍보대사 위촉

입력 2021/07/28 08:43
726468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한복사랑' 감사장 받은 전효성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과 함께 '2021 한복 홍보대사'로 가수 겸 배우 전효성을 위촉한다고 28일 밝혔다.

전효성은 앞으로 한복 홍보 행사에 참여하고 누리소통망(SNS) 등을 활용해 한복 문화를 널리 알린다.

SNS에 한복을 입고 찍은 일상 사진을 공개하는 등 평소 한복에 대한 애정이 각별한 것으로 알려진 전효성은 지난 삼일절에는 한복의 아름다움을 알리기 위해 뉴욕 타임스퀘어 광고에 출연, 문체부가 수여하는 '2021 봄 한복사랑 감사장'을 받았다.

문체부와 공진원은 유명 인사와의 협업으로 국내외에 한복 문화를 알리기 위해 2014년부터 한복 홍보대사를 위촉하고 있다. 지난해 홍보대사는 배우 권나라가 맡은 바 있다.

문체부 황희 장관은 "전효성 씨의 활동으로 한복이 특별한 날에만 입는 옷이 아닌, 일상에서 언제든지 입는 옷이라는 인식이 확산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726468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전효성 가수 겸 배우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