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경주엑스포대공원-디자이너 이효재 협업 기념품 3종 출시

입력 2021/12/07 17:55
1121767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경주엑스포대공원-이효재 협업 기념품

경북 경주엑스포대공원이 문화디자이너 이효재 씨와 손을 잡고 기념품을 개발해 출시했다.

7일 경주엑스포대공원에 따르면 공원은 최근 상보, 손수건, 파우치 등 3종의 기념품을 개발해 경주타워 기념품 매장에서 판매한다.

이 기념품은 공원 마스코트 캐릭터인 화랑과 원화를 자수로 새겨 친근함을 담았다.

이 상품은 친환경 면으로 제작해 거듭 사용할수록 부드러워지고 세탁하기 쉽다는 장점이 있다.

공원 측은 상보와 손수건에는 디자인 협력을 진행한 이효재 씨를 상징하는 로고를 새겼다.

공원측은 앞서 지난 9월 이효재 씨와 문화상품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은 뒤 상품을 개발해 왔다.

경주타워 기념품 매장에는 이효재 씨의 앞치마와 베개, 발바닥 전용 방망이 운기봉, 박대성 화백 작품으로 디자인한 무드등, 마우스패드 등 다양한 기념품이 판매되고 있다.

류희림 사무총장은 "앞으로 더 다양한 상품을 꾸준히 선보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