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겨울 관광] 스키장 이색서비스에 탈 맛나네

입력 2022/01/17 04:02
대명 비발디파크 '스노우하우스'
파타고니아 손잡고 만든 휴식공간
제품판매·렌탈에 이벤트까지 빵빵

평창 휘닉스파크, 무료 초보강습
전문 선생님 30명·커리큘럼 탄탄
인생 첫 스키도 문제없게 알려줘

엘리시안 강촌, 지역주민에 할인
춘천시 어린이 요금 90% 깎아줘
단돈 3천원으로 눈테마파크 이용
47188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튀어야 산다. 코로나19 시대에 스키장들의 지상 과제다. 어정쩡한 이벤트로는 살아남을 수조차 없다. 튀어도 제대로 튀어야 산다. 그래서 정리해드린다. 나름 시그니처로 꼽은 서바이벌 이벤트. 찍어두고 즐겨보시라. 생존이 걸린 이벤트니까.

◆ 스키장에 ESG공간이?…비발디 스노우하우스

47188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비발디파크가 파타고니아와 협업으로 선보인 스노우파크.

공간으로 승부수를 던진 곳은 대명소노그룹이다. 장소는 대명소노그룹이 강원도 홍천에 운영하는 스키장 터줏대감 비발디파크. 놀랍게 요즘 유행하는 ESG 테마를 접목한 공간이다. 팝업스토어 '스노우하우스'로 명명된 이 공간은 비발디파크가 친환경을 표방하는 파타고니아와 함께 선보인 포인트다.

재밌는 건 단순히 제품 판매 공간이 아니라는 것. 물론 전시된 제품 구매는 가능한데 원목적은 ESG 테마가 결합된 휴식 공간이다.


파타고니아 스키복 렌탈과 무상 수선을 비롯해 휴식을 위한 라운지 이용 등 서비스가 제공된다. 실제로 업사이클링 이벤트도 열려 눈길을 끌었다. 나석윤 매니저는 "14일부터 16일까지 사흘간은 의류 수명 연장을 강조하는 원웨어(Worn-wear) 캠페인인 '리기프트(Regift) 이벤트'를 진행했는데 반응이 좋았다"고 설명했다. 리기프트 이벤트는 자투리 원단이나 쓰고 남은 의류 부자재 등을 조합해 새로운 아이템을 만드는 업사이클링 이벤트다. 스노우하우스와 리기프트 이벤트 관련 자세한 내용은 소노인터내셔널이나 비발디파크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투숙객 무료 강습…통 큰 휘닉스파크

47188 기사의 2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휘닉스파크가 야심차게 선보인 투숙객 무료 초보강습.

두말할 필요 없다. 투숙객 전원에게 무료 초보 탈출 강습을 통 크게 선언한 곳, 강원도 평창 휘닉스파크다. 초보 강습은 하루만 받아도 20만원 선이다. 그런데 이걸 무료로 해준다. 대박 이벤트인 셈이다. 스키장에서 무료 강습을 선언한 곳은 휘닉스가 최초다. 무늬만 강습도 아니다.


스키학교 강사 140인 중 투숙객만을 위한 입문 강습을 담당하는 선생님은 총 30인, 인생 첫 스키를 체험하는 초심자 고객이 당황하지 않고 수업을 받을 수 있도록 탄탄한 커리큘럼을 준비한다.

박윤희 휘닉스파크 매니저는 "사람이 많이 몰리는 주말이나 오후 타임은 피해 예약하면 좀 더 여유롭게 관리를 받을 수 있다"고 귀띔한다. 2시간 동안 강습을 받은 후에는 스키에 대해서 어느 정도 입문 과정을 마칠 수 있다. 아쉬움이 남으면 추가로 1대1 개인 강습이나 1대4 그룹 레슨 등을 병행하면 된다. 이 경우 하루 만에 멋진 턴 동작까지 구사할 수 있게 된다는 설명이다. 거리 두기를 위해 하루 280명 투숙객 한정이다. 리프트권도 절대 버리면 안 된다. 저녁에는 이 리프트권이 뷔페 무료권으로 둔갑한다. 리프트권을 가져가면 매일 저녁 DJ 공연과 생맥주가 무제한 제공된다.

◆ 춘천시민 90% 할인…강촌 엘리시안

이보다 통 클 순 없다. 무려 90% 할인이다.


아쉬운 건 춘천시민, 그것도 어린이만으로 한정한 것. 그래도 어딘가. 무려 90% 할인이라는데. 춘천을 난리 나게 만든 이벤트의 주인공 강촌 엘리시안이다. 강원 춘천 엘리시안 강촌 스키장은 매주 화요일 춘천시민들에게 요금을 대폭 할인하는 '춘천 시민의 날' 이벤트를 스키장 폐장일까지 진행한다.

이게 장난이 아니다. 춘천에 거주하는 미취학 어린이는 스노우힐&펀파크를 정상 요금 2만7000원보다 90% 가까이 저렴한 3000원에 이용할 수 있게 한 것. 스노우힐&펀파크는 눈썰매, 튜브썰매 등으로 이뤄진 눈 테마파크다. 춘천의 어른들도 실망할 필요는 없다. 춘천시민 모두는 리프트와 장비 렌탈 요금을 반값으로 할인받을 수 있다.

엘리시안 강촌 스키장은 현재 10개 슬로프를 운영하고 있다. 다양한 시설도 압권. 어린이들이 스키와 눈썰매를 즐기는 동안 부모들이 편하게 쉴 수 있는 '프레스티지 스키 라운지'도 마련돼 있다. 프레스티지 스키 라운지에는 휴식용 소파와 쿠키, 커피, 라면 등이 구비돼 있다. 프레스티지 스키 라운지는 누구나 이용 가능하다. 엘리시안 강촌 관계자는 "한층 강화된 방역과 소독, 거리 두기 등을 시행해 안심하고 스키를 즐길 수 있다"고 말했다.

[신익수 여행전문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