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부산항 축제 개막…이틀간 다채로운 행사 펼쳐

입력 2022/07/02 10:08
580494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부산항 축제

제15회 부산항 축제가 2일 부산항 북항 친수공원과 국제여객터미널, 영도 국립해양박물관 일대에서 개막해 이틀간 펼쳐진다.

부산시와 해양항만수산 분야 기관, 단체, 기업들이 육지와 바다에서 11개 참여 행사를 마련해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제공한다.

개막식은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기원'을 주제로 2일 오후 7시 30분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 야외주차장 특설무대에서 열린다.

축하공연, 개막 세리머니, 미디어 파사드 주제 영상 상영에 이어 부산항 불꽃쇼를 펼친다.




이번 축제에서는 또 야경과 함께 부산의 대표 수제 맥주를 즐길 수 있는 '비어가르텐&푸드트럭', 해양클러스터 5개 기관과 연계한 미션 투어 프로그램인 '부산항 스탬프 투어', 북항에서 진행하는 '부산항 미니콘서트', 아미르공원에서 열리는 피크닉형 콘서트 '낭만가득 해(海)' 등을 진행한다.

2일 오후 9시 30분과 3일 오후 9시에는 북항 친수공원에서 20∼30대 청년을 대상으로 가면무도회를 개최하면서 비보잉, 스트릿 댄스 등 다채로운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바다에서는 해군·해경 함정 공개, 항만안내선 새누리호와 자갈치 크루즈 승선 체험인 '부산항투어', 카약·요트·모터보트 등 해양레저체험 행사를 한다.

이 밖에도 부산항 환경 캠페인, 바다사랑 어린이 글짓기·그림 그리기 대회가 개최된다.

자세한 내용은 부산문화관광축제조직위원회 홈페이지(www.bfo.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