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헤어질 결심' 미국 아카데미영화상 한국 대표로

입력 2022/08/11 22:03
711334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영화 '헤어질 결심'

박찬욱 감독이 연출한 '헤어질 결심'이 내년 미국 아카데미영화상에 한국 대표로 나선다.

영화진흥위원회는 내년 초 열리는 제95회 아카데미영화상 국제장편영화 부문 출품작으로 '헤어질 결심'을 선정했다고 11일 밝혔다.

심사위원단은 ▲감독 인지도 ▲작품성과 연출력 ▲북미 시장에서 흥행 가능성 ▲해외 배급사의 프로모션 능력 등을 고려했다고 설명했다.

아카데미 국제장편영화 부문에는 국가당 한 편만 출품할 수 있다. 한국영화로는 2020년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이 부문에서 처음 수상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