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싸이월드 '사진 3장 보기' 서비스 1시간 만에 495만명 몰려(종합)

입력 2022/01/04 18:42
수정 2022/01/07 14:39
    
이미지 크게 보기
싸이월드 싸이월드제트는 4일 오후 4시 42분부터 시작한 '로그인 후 사진 3장 보기' 서비스에 역대 최다 트래픽(이용량)이 몰렸다고 밝혔다.

이 서비스는 사용자가 싸이월드 계정에 로그인할 때마다 사진첩에 있던 사진 3장을 무작위로 보여주는 것이다.

회사에 따르면 서비스 시작 3시간 전부터 이용량이 과거 최고치인 분당 6만9천명에 근접했으며, 서비스 시작 이후 급증해 분당 12만3천명수준을 상당 시간 유지했다.

또 서비스 시작 한 시간 만에 495만명이 접속해 과거 기록을 갈아치웠다.

싸이월드제트는 "로그인할 때마다 사진이 계속 바뀌도록 서비스를 하니 트래픽이 몰린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싸이월드 추억을 회상하게 하는 MBC '놀면 뭐하니?'의 '도토리 페스티벌'이 오는 6일 열릴 예정인 점도 사용자들의 관심을 더욱 높였다고 싸이월드제트는 덧붙였다.

회사는 "정상 애플리케이션(앱) 출시는 늦어지고 있지만, 싸이월드 복귀 기대를 높이고자 서비스를 마련했다"며 "2페타바이트(PB)에 해당하는 사진 복원이 모두 끝났다는 것을 확인시키고자 사진이 무작위로 바뀌게 했다"고 설명했다.

휴대전화 번호 불일치로 실명인증이 어려웠던 회원들도 이날부터 싸이월드 콜센터에서 아이디 찾기와 정보변경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