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작년 코스닥 법인 투자액 7.5조…시설투자·자산취득 활발

입력 2021/04/21 10:43
382923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코스닥 로고 이미지(PG)

코스닥 상장사들이 지난해 코로나19 사태에도 적극적인 투자 활동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코스닥협회는 21일 코스닥 상장사 354개의 작년 투자 활동 공시 427건을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

지난해 이들의 투자금액은 총 7조5천309억원으로 전년보다 3천381억원(5.4%) 증가했다.

항목별로 보면 타법인 출자액은 4조4천330억원으로 전년 대비 4천954억원(10.1%) 감소했다.

반면 신규시설 투자금액은 1조7천232억원으로 3천328억원(23.9%) 늘었다. 1사당 투자금액도 302억원으로 54억원(21.8%) 증가했다.

투자 부문별로는 설비 등 시설투자가 63.7%로 가장 많았고 공장시설 및 증축(24.2%), 연구소 신설 및 증축(9.8%) 등이 그 뒤를 이었다.




유형자산 취득금액도 1조3천747억원으로 전년 대비 5천457억원(65.8%) 증가했다. 1사당 취득금액은 215억원으로 52억원(32.1%) 늘었다.

유형자산 취득 대상은 토지 및 건물이 87.6%로 대부분이었다.

장경호 코스닥협회장은 "선제적으로 설비와 공장을 신설 및 증축하고, 유형자산을 취득해 사업을 확장하거나 신규 사업에 진출해 성장을 위한 기회로 삼으려는 기업이 많아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표] 코스닥상장법인 투자 현황 종합(단위: 개사, 건, 억원, %)

┌───────────┬───────┬───────┬────┬────┐

│ 구분 │ 2019년 │ 2020년 │ 증감 │ 증감률 │

│   ├───┬───┼───┬───┤ │ │

│   │ │ 비중 │ │ 비중 │ │ │

├────┬──────┼───┼───┼───┼───┼────┼────┤

│ 회사수 │ 타법인출자 │ 228│ 68.1│ 233│ 65.8│ 5│ 2.2│

│ ├──────┼───┼───┼───┼───┼────┼────┤

│ │신규시설투자│ 56│ 16.7│ 57│ 16.1│ 1│ 1.8│

│ ├──────┼───┼───┼───┼───┼────┼────┤

│ │유형자산취득│ 51│ 15.2│ 64│ 18.1│ 13│ 25.5│

│ ├──────┼───┼───┼───┼───┼────┼────┤

│ │ 합계 │ 335│ 100.0│ 354│ 100.0│ 19│ 5.7│

├────┼──────┼───┼───┼───┼───┼────┼────┤

│공시건수│ 타법인출자 │ 344│ 74.6│ 299│ 70.0│ -45│ -13.1│

│ ├──────┼───┼───┼───┼───┼────┼────┤

│ │신규시설투자│ 61│ 13.3│ 61│ 14.3│ 0│ 0.0│

│ ├──────┼───┼───┼───┼───┼────┼────┤

│ │유형자산취득│ 56│ 12.1│ 67│ 15.7│ 11│ 19.6│

│ ├──────┼───┼───┼───┼───┼────┼────┤

│ │ 합계 │ 461│ 100.0│ 427│ 100.0│ -34│ -7.4│

├────┼──────┼───┼───┼───┼───┼────┼────┤

│투자금액│ 타법인출자 │49,284│ 68.9│44,330│ 58.9│ -4,954│ -10.1│

│ │ │ │ │ │ │ │ │

│ ├──────┼───┼───┼───┼───┼────┼────┤

│ │신규시설투자│13,904│ 19.5│17,232│ 22.9│ 3,328│ 23.9│

│ │ │ │ │ │ │ │ │

│ ├──────┼───┼───┼───┼───┼────┼────┤

│ │유형자산취득│ 8,290│ 11.6│13,747│ 18.2│ 5,457│ 65.8│

│ │ │ │ │ │ │ │ │

│ ├──────┼───┼───┼───┼───┼────┼────┤

│ │ 합계 │71,478│ 100.0│75,309│ 100.0│ 3,831│ 5.4│

└────┴──────┴───┴───┴───┴───┴────┴────┘

(자료=코스닥협회)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