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하나금융, 고액자산가 자산관리 '클럽원' 2호점 한남동에 오픈

입력 2021/06/20 08:00
594338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하나금융그룹은 프리미엄 자산관리 브랜드 'Club1(클럽원)'을 한남동에 개점하고 지난 18일 개점식 행사를 했다고 20일 밝혔다. 박성호 하나은행장(왼쪽에서 네번째), 하나은행 Club1한남PB센터 유보영 지점장(왼쪽에서 세 번째), 하나금융투자 Club1한남WM센터 김창수 지점장(왼쪽에서 다섯번째)이 내빈과 함께 축하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2021.6.20. [하나금융 제공]

하나금융그룹은 고액 자산가를 대상으로 종합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프리미엄 자산관리 브랜드 'Club1(클럽원)' 2호점을 한남동에 개점했다고 20일 밝혔다.

'클럽원 한남'은 하나은행의 클럽원 한남PB센터와 하나금융투자의 클럽원 한남WM센터가 결합한 복합점포다.

용산구 한남동 일신빌딩 6층에 위치한 클럽원 한남 객장 내부는 디지털과 결합한 '물속의 리조트' 컨셉으로 휴양지에 온 것처럼 꾸몄으며 고객 라운지, 상담실, 와인바 등을 디지털 시설과 연계해 구성했다.

직원 공간과 손님 공간의 철저한 분리를 통해 업무시간 외에도 고객이 프라이빗한 공간을 언제든지 이용할 수 있는 VVIP 멤버십 제도를 운영한다.




클럽원 한남에서는 하나은행 최고의 전문 프라이빗뱅커(PB)가 종합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며, 세무·법률 전문가, 부동산·신탁 전문가 등이 상주한다. 국내외 세무 서비스뿐 아니라 해외투자·해외이주 상담, 부동산투자·자산관리 등 맞춤형 특화 프로그램으로 토탈 케어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하나금융투자의 리서치센터를 활용해 국내·해외 주식과 ETF에 관한 정보를 제공하고 가업승계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한 패밀리 오피스 서비스도 선보이며, 개인 고객뿐 아니라 기업을 대상으로 한 기업공개(IPO), 인수합병(M&A) 등 IB 업무와 법인 자산관리도 지원한다.

박성호 하나은행장은 "고액자산가를 대상으로 새로운 컨셉의 특별한 공간을 상시 제공하고 특화 서비스를 맞춤형으로 제공해 자산관리 명가로서의 이미지를 확고히 하겠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