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바이오벤처 큐라클, 이달 코스닥 입성

입력 2021/07/07 12:58
수정 2021/07/07 14:08
656102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큐라클

혈관질환 치료제를 개발하는 바이오 벤처기업 큐라클이 이달 코스닥에 입성한다.

큐라클은 7일 서울 여의도에서 기업공개(IPO) 기자간담회를 열어 상장 계획을 밝혔다.

2016년 설립된 큐라클은 난치성 혈관 및 대사성 질환 치료제를 개발하는 기업이다.

세계 최초로 혈관 내피기능장애 차단제 개발에 특화된 플랫폼 기술 'SOLVADYS'를 구축해 치료제를 개발하고 있다.

개발 중인 치료제는 경구용 CU06-RE(당뇨황반부종 치료제), CU01(당뇨병성 신증 치료제), CU03(습성 황반변성 치료제) 등이다.

큐라클이 이번에 공모하는 주식은 213만3천333주다. 희망 공모가 범위는 2만원~2만5천원, 공모 예정 금액은 427억~533억원이다.

공모 자금은 연구개발자금 및 시설자금으로 쓰일 예정이다.


7~8일 기관투자자 수요예측에서 공모가를 확정하고 13~14일 일반 청약을 받는다. 이달 중 상장할 예정이다.

상장 주관사는 삼성증권이다.

김명화 큐라클 대표는 "미국의 제약사 길리어드가 항바이러스제 개발로 작은 벤처 회사에서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한 신화가 있다"며 "이러한 신화를 큐라클이 차세대 혈관질환 치료제 시장에서 이뤄나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