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2보] 미국 4분기 성장률 6.9%…작년 전체로는 5.7%↑

입력 2022/01/27 22:40
85321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미국 로스앤젤레스항의 컨테이너선

미국 상무부는 지난해 4분기 국내총생산(GDP) 증가율이 연율 6.9%로 집계됐다고 27일(현지시간) 밝혔다.

6개 분기 연속 플러스 성장세로 월스트리트저널이 집계한 전문가 전망치 5.5%를 큰 폭으로 상회했다.

지난해 연간 GDP는 5.7% 증가해 지난 1984년 7.2%에 이어 가장 큰 폭의 성장을 기록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