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한국주식 원포인트 레슨] LG엔솔 원통형 전지 호조에 성장성 탄탄

입력 2022/06/17 04:01
529702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Q. 유가증권시장(코스피) 시가총액 2위이면서 2차전지(배터리) 대장주인 LG에너지솔루션의 실적 분석과 향후 주가 전망이 궁금합니다.

A. 지난 4월 7일 잠정 실적을 발표한 것처럼 LG에너지솔루션의 올해 1분기 영업이익은 2589억원으로 전 분기 대비 242% 증가했습니다. 시장 추정치(컨센서스)를 61% 상회한 수치입니다. 원통형 전지 출하 호조와 배터리 소재 가격 전가 영역 확대에 따른 원가 부담 경감 등으로 이익이 크게 개선된 결과입니다. 올해 LG에너지솔루션의 추정 영업이익도 전년 대비 52% 성장할 것으로 보입니다.

세부적으로 1분기 실적을 살펴보면 소형 전지의 경우 전 분기 대비 매출액은 12%, 영업이익은 96% 증가한 것으로 추정됩니다.


글로벌 선도 전기차 업체의 판매 호조로 원통형 전지 수익성이 향상된 덕입니다. 특히 원통형 전지는 전체 소형 전지 매출에서 비중이 80%까지 상승했습니다.

자동차 전지의 경우 매출액은 전 분기보다 10% 줄었지만 영업이익은 무려 2052% 증가할 것으로 보입니다. 고객사 출하 차질로 매출은 감소했지만 수율 개선에 따른 원가구조 개선과 메탈 가격 전가 영역 확대에 힘입어 수익성이 개선된 것입니다.

반면 에너지저장장치(ESS) 전지는 적자가 지속될 것으로 보입니다. 적자는 유지됐지만 전 분기 대비 수익성이 소폭 개선됐다는 점은 그나마 다행인 부분입니다.

이처럼 전기차 섹터의 고성장에 힘입어 LG에너지솔루션의 2025년 실적 가이던스도 상향됐습니다.


수주잔액은 제너럴모터스(GM)와의 합작법인(JV) 3공장과 스텔란티스와의 JV 공장 신설을 확정해 2021년 말 260조원에서 올해 1분기 기준 300조원 이상으로 확대됐습니다. 이에 따라 2025년 생산능력도 기존 400기가와트시(GWh)에서 520GWh로 추가적으로 상향됐습니다. 향후 LG에너지솔루션은 연평균 39%의 고성장세를 시현할 전망입니다. 2025년 생산능력 520GWh는 북미 41%, 중국 28%, 유럽 22%, 기타 9%로 구성될 것으로 보입니다.

원통형 전지 출하 및 수익성 호조세가 지속되는 점은 LG에너지솔루션의 강점인 고객 다각화로부터 누리는 수혜 중 하나입니다. 투자 의견 '매수'를 유지하면서 목표주가는 57만원을 제시합니다.

※ 주식투자 전문가에게 궁금하신 점이 있으면 매일경제 증권부로 이메일을 보내주세요.


[조현렬 삼성증권 수석연구위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