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위기때 고객 보호하는 역할 은행이 맡아야"…윤종규, 책임 강조

입력 2022/07/03 17:59
수정 2022/07/03 19:53
582317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사진)이 2년 반 만에 재개된 대면 경영전략회의에서 고객 보호와 사회적 책임 등을 강조했다.

3일 KB금융그룹에 따르면 윤 회장은 지난 1일 서울 그랜드워커힐 호텔에서 개최된 '2022 하반기 그룹 경영전략회의' CEO특강에서 "위기가 닥치더라도 고객의 금융자산을 보호하고, 든든한 방파제 역할을 수행하는 것이 금융회사의 핵심"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어려운 상황이지만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금융지원, 중소기업에 대한 ESG(환경·책임·투명경영) 컨설팅 등 리딩금융그룹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성실히 수행해 나가자"고 덧붙였다. 이날 경영전략회의는 2020년 1월 이후 첫 대면 방식으로 진행됐다.

윤 회장은 회의를 마무리하며 "어려운 시기에는 기본으로 돌아가 고객 가치를 제고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밝혔다.

[서정원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