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특징주] 삼양식품, 2분기 '사상 최대' 매출…주가 급등

입력 2022/08/16 09:12
수정 2022/08/16 09:31
720937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삼양식품

삼양식품[003230]이 면 제품 브랜드 '불닭' 인기에 힘입어 분기 기준 사상 최대 매출을 기록하면서 16일 주식시장에서 큰 폭으로 오르고 있다.

이날 오전 9시 10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삼양식품은 전 거래일보다 9.26% 오른 11만8천원에 거래되고 있다.

삼양식품은 연결 기준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이 273억원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92%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지난 12일 공시했다.

매출은 2천553억원으로 작년 동기 대비 73% 증가하면서, 분기 기준 사상 최대치로 집계됐다. 순이익은 276억원으로 155.1% 늘었다.

2분기 수출액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10% 증가한 1천833억원으로, 분기 최대 수출 실적을 다시 썼다.


삼양식품 관계자는 "수출국과 '불닭' 브랜드 포트폴리오를 다변화한 것이 주효했다"며 "수출이 중국, 동남아 시장 중심에서 미주, 중동, 유럽 등으로 급속히 확산했고, 하바네로라임불닭볶음면 등 현지 맞춤형 제품과 불닭소스 등으로 제품을 확장했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