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보이스
연예

BJ감동란, 단골 식당서 성희롱 당해…“아이고 미XX” 뒷담화에 분노

손진아 기자
입력 2021.01.21 01:15   수정 2021.01.21 23:09
  • 공유
  •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손진아 기자

BJ감동란이 식당 직원들의 성희롱 섞인 뒷담화에 분노했다.

BJ감동란은 19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감동란TV에 ‘레전드 과학시간’이라는 영상을 게재했다.

이날 BJ감동란은 부산에 위치한 한 식당을 방문하며 자신의 단골집이라고 소개했다. 그는 여러 메뉴를 시켜 먹방을 하다 잠시 화장실을 가기 위해 자리를 비웠다.

이미지 크게보기
BJ 감동란이 자신을 성희롱한 식당 직원들의 뒷담화에 분노했다. 사진=감동란TV 캡처 생방송 중이었던 BJ감동란은 방송을 켜두고 간 가운데, BJ감동란이 자리를 비우자 식당 직원들은 그에 대한 이야기를 하기 시작했다.


식당 직원들은 “X팬티 입은 거 아니냐” “저런 옷을 입는 거지?” “처음에 바지를 입었나, 안 입었나 한참 봤다” “아이고 세상에 미XX”이라며 BJ감동란을 향한 비난을 쏟아냈다.

자리에 돌아온 BJ감동란은 자신을 뒷담화했다는 이야기를 듣고선 “짚고 넘어갈 건 짚고 넘어가야 한다”며 다시보기로 상황을 파악했다.

이후 그는 직원을 호출했고 “내가 왜 욕을 먹어야 하냐” “X팬티 입은 거 아니다” “10만원 넘게 시켜서 식사를 하면서 내가 왜 욕을 먹냐”라며 분노했다.

이에 식당 측은 “죄송하다”고 거듭 사과했다. jinaaa@mkculture.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