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헬로트로트’ 설운도 “왜 이렇게 예민하게 사세요”…인순이와 신경전

김나영 기자
입력 2021/11/23 09:48
‘헬로트로트’에서 본선 무대를 앞두고 참가자들의 마지막 치열한 레이스가 펼쳐진다.

23일 방송되는 MBN ‘헬로트로트’에서 본선 무대를 위한 마지막 관문인 팀 지명전이 그려진다.

이날 ‘헬로트로트’에서는 참가자들의 전율 돋는 무대의 향연과 감독들의 스카우트 전쟁이 또 한번 펼쳐진다.

1090267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헬로트로트’ 사진=MBN ‘헬로트로트’

특히 참가자를 비롯해 감독들도 깜짝 놀랄 한 참가자의 아버지이자 유명 작곡가가 참가자로 출격, 술렁이는 분위기와 함께 시청자를 깜짝 놀라게 할 예정이다.

아버지에게 트로트 DNA를 물려받은 참가자부터 무명 가수, 배우 출신 등의 역대급 스케일을 자랑하는 참가자들의 무대들까지 이어지며 안방극장 1열을 장악한다.


또한 한 참가자의 노래에 정훈희는 “왜 이제 무대에 서셨어요?”라며 폭풍 눈물을 흘린 것은 물론, 참가자 대기실도 눈물바다로 만든 감동적인 사연과 무대까지 펼쳐져 온 국민을 감동으로 물들일 예정이다.

이처럼 전율 돋는 무대들이 예고된 가운데, 설운도가 인순이에게 “왜 이렇게 예민하게 사세요?”라고 한 사연과 전영록의 심사에 설운도가 “예쁜 참가자한테 정신 못 차리시네”라고 밝힌 사연까지 예고해 시청자들의 긴장감을 높이는가 하면, 과연 어떤 신경전들이 펼쳐질지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본선 무대 진출을 위한 팀 지명전의 마지막 경쟁이 펼쳐질 MBN 종편 10주년 특별 기획 ‘헬로트로트’는 K-트로트 세계화를 앞장서며 대한민국을 대표할 트로트 가수 발굴 및 육성하는 신개념 초대형 글로벌 프로젝트로, 매주 화요일 오후 9시 40분 MBN에서 방송된다.

[김나영 MK스포츠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