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알앤엘바이오, 호흡 가스를 이용한 암 진단 특허 출원

김지형 기자
입력 2013/01/23 14:06
성체 줄기세포 전문회사 알앤엘바이오가 호흡 가스를 활용한 암 진단 방법에 대한 특허를 출원했다고 23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이 특허는 암조직에서 나오는 암 특이적 바이오마커(bio-marker)를 호흡 가스 내에서 찾아냄으로서 조기 진단하는 것이 특징이다.

회사 측은 유방암 환자와 갑상선암 환자 등의 호흡에 존재하는 물질 중 건강한 사람의 호흡과 차이가 나는 여러 성분들을 분석했고, 이번에 특허를 출원한 특정 물질이 암 존재 유무와 깊은 상관 관계가 있음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알앤엘줄기세포 기술원장 라정찬 박사는 "이 기술이 실용화 되면 호흡 한 번 만으로 간단하게 암 유무를 예상할 수 있어서 암을 조기에 진단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암이 재발하는 것도 미리 예측할 수 있다"면서 "이번 새로운 개발이 암 사망률을 줄일 수 있는 획기적이고 새로운 진단법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지형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