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보이스
IT·과학

대웅제약, 신약개발 전문자회사 설립

김시균 기자
입력 2020.09.15 17:32  
  • 공유
  • 글자크기
바이오社 '아이엔 테라퓨틱스'
대웅제약이 신약 개발을 전문적으로 수행할 바이오업체 '아이엔 테라퓨틱스(iN Therapeutics)'를 설립했다. 15일 대웅제약은 "연구개발(R&D) 유연성을 확보하고 빠르게 성과를 내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유망 신약 파이프라인 법인화(분사)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아이엔 테라퓨틱스는 대웅제약의 신약 개발 플랫폼과 비마약성 진통제(DWP17061), 난청 치료제, 뇌질환 치료제를 스핀아웃(분사)해서 신설한 바이오텍이다. 코오롱제약 개발본부장 출신인 박종덕 씨가 초대 대표이사로 선임됐다. 제약업계에서 25년간 신약 개발, 신사업 개발 등 폭넓은 이력을 보유한 인물이다. 아이엔 테라퓨틱스는 비마약성 진통제 임상 개발과 난청 치료제 전임상을 위해 시리즈A투자(시제품 개발부터 본격적인 시장 공략 직전까지 받는 투자)를 올 하반기에 마무리할 예정이다.

[김시균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