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아이폰13 출시 앞두고 통신3사 '새벽배송'으로 고객 유치전

입력 2021/09/28 07:15
아이폰13 중국서 사전주문 500만대 넘겨…한국 판매량에 이목 집중
다음 달 아이폰13 시리즈의 국내 정식 출시를 앞두고 통신 3사가 당일배송과 새벽배송 등으로 고객 유치 경쟁전을 벌이고 있다.

28일 업계에 따르면 SK텔레콤[017670]과 KT[030200], LG유플러스[032640] 등 통신 3사는 10월 1일부터 아이폰13 사전 예약을 받는다. 정식 출시일은 10월 8일이다.

92054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SKT 아이폰13 새벽배송 이벤트

SKT는 공식 온라인몰 T다이렉트샵에서 1차 사전예약자 전원에게 공식 출시일인 8일에 맞춰 아이폰 13을 당일 배송해준다. 선착순 1만명에게는 출시일인 8일 새벽에 제품을 보내준다.

애플 정품 액세서리 할인쿠폰을 제공하고 제휴카드 할인 등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벌인다.

920546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KT 아이폰13 미드나잇 배송

KT도 사전예약자 선착순 1천명에게 출시일인 8일 자정에 배송해주는 '미드나잇 배송' 행사를 한다.


단 미드나잇 배송은 서울에 한정된다.

제휴사의 할인쿠폰을 2년간 매달 증정해주는 이벤트도 한다.

LG유플러스는 9월 30일까지 사전예약 알람을 신청한 고객을 추첨해 1명에게 아이패드 프로 3세대와 맥북 에어, 애플워치 6세대 등 '애플 풀패키지'를 증정하는 이벤트를 연다. 아이패드 프로 3세대 11형(3명), 애플워치 6세대(13명), 에어팟 프로(13명) 등도 추첨을 통해 경품으로 지급한다.

920546 기사의 2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신제품 '아이폰 13' 공개하는 팀 쿡 애플 CEO

아이폰 13은 사전예약 판매를 시작한 중국에서 인기몰이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미국 증권사 웨드부시 증권 보고서에 따르면 중국 내 아이폰13의 사전 주문량은 전작보다 약 20% 높았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도 중국 내 아이폰13 시리즈의 사전 주문량이 사흘 만에 500만대를 기록했다고 전했다.


중국 시장에서 아이폰13 시리즈는 전작보다 300∼800위안가량 저렴한 가격으로 책정돼 인기를 끌고 있다.

중국에서의 아이폰13 미니의 가격은 5천199위안(약 94만원), 아이폰 13은 5천999위안(약 109만원), 아이폰13 프로는 7천999위안(약 145만원)으로 정해졌다.

중국에 이어 국내에서도 아이폰 13시리즈가 큰 인기를 얻을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국내 시장에서도 아이폰13의 가격은 아이폰 13 미니 95만원, 아이폰13 109만원, 아이폰13 프로 135만원, 아이폰13 프로맥스 149만원 등으로 전작과 동일하다.

업계 관계자는 "애플의 '충성 고객'과 아이폰 13의 가격 경쟁력으로 프리미엄 스마트폰 시장에서 판매량을 늘릴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