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KT-차이나모바일-NTT도코모 전략적 제휴 2027년까지 연장

입력 2021/11/26 10:25
1098055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KT, 차이나모바일·NTT도코모와 SCFA 5년 연장

KT[030200]는 중국 차이나모바일과 일본 NTT도코모와 맺은 전략적 제휴를 2027년까지로 5년 연장하고 동북아시아 통신사업자 간 협력을 더욱 강화하기로 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들 3사는 이달 25일 화상으로 열린 제11차 SCFA(Strategic Cooperation Framework Agreement) 총회에서 2022년 1월 만료 예정인 기존 협정의 연장에 합의했다.

2011년 KT 주도로 설립된 SCFA는 아시아 최대 규모의 통신 사업자 간 전략적 협의체로, 3사가 네트워크 기술과 콘텐츠, 사물인터넷 등 분야에서 협업해왔다.




이번 제휴 연장은 2014년과 2017년에 이어 3번째로, 이를 통해 더욱 견고하고 중장기적 협력 관계의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고 KT는 설명했다.

이번 총회에서는 지난 10년간 쌓은 로밍 분야 협력을 토대로 KT와 차이나모바일 간 5G 단독모드(SA·Stand Alone) 로밍 시연이 성공적으로 이뤄졌다. 5G SA는 데이터와 기기 제어까지 모두 5G 망으로만 처리하는 기술로, 현재 널리 쓰이는 비단독모드(NSA)가 5G와 LTE 망을 함께 쓰는 것과 대조된다.

KT 구현모 대표는 "차이나모바일, NTT도코모와의 협력을 기반으로 글로벌 디지털 트렌드를 선도하고 차세대 네트워크 및 산업 전반의 디지털 전환을 위한 협력을 통해 동북아 글로벌 정보통신기술(ICT) 리더십을 공고히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