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진중권 "진정한 승자는 생태탕"…하태경 '조국 흑서팀' 큰 도움"

입력 2021/04/08 14:54
338243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하태경 국민의힘 의원이 8일 국회 소통관에서 서울시 부동산 `쥐꼬리 공급, 바가지 분양가, 원가 은폐` 공기업 부동산 적폐3종을 발표하고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1.03.08 [이승환기자]

하태경 국민의힘 의원이 8일 4·7 재·보궐 선거에서 국민의힘이 승리한 것을 놓고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와 서민 단국대 의대 교수, 김경율 회계사가 큰 도움을 줬다고 말했다.

부산시당 위원장으로 부산시장 보궐선거를 지휘한 하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우리당 승리의 또 한 주역은 조국 흑서팀"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당이 방향을 못 잡고 어두운 터널을 헤맬 때 이들은 문재인 정부와 민주당의 내로남불을 정확하게 질타하고 민심의 방향을 이끌었다"며 "우리당이 부족한 모습을 보이면 따가운 회초리를 들어 정신이 번쩍 들게 해주었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분들의 질책이 있었기에 더 나은 국민의힘이 될 수 있었고 이것이 중도층의 국민의힘 지지로 이어졌다"면서 "부족한 것은 서로 메워주고 채찍질하면서 끝까지 함께 나아가자"고 주장했다.

반면 진 전 교수는 이날 4·7 재보궐선거 결과를 놓고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번 선거의 진정한 승자는 생태탕"이라며 "집권여당 전체가 달려들 정도로 (생태탕이) 중요한 존재라는 걸 누구나 알게 됐다"고 했다.

[최현주 매경닷컴 기자 hyunjoo226@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