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윤석열·이준석·김기현, 부산서 공동선거운동 시작

입력 2021/12/04 06:00
1115350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어깨동무한 윤석열과 이준석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와 이준석 대표, 김기현 원내대표 등 선대위 지도부는 4일 오전 부산에서 첫 공동 선거운동에 나선다.

이들은 이날 오전 10시 30분 국민의힘 부산시당에서 부산지역 국민의힘 의원 및 당협위원장 등과 함께 현장 선대위 회의를 연다.

이어 국민의힘 소속 박형준 부산시장과 함께 부산 북항 컨벤션센터를 방문한다. 오후에는 부산 서면 시내에서 거리 인사를 할 예정이다.

앞서 윤 후보와 이 대표는 전날 울산 울주 한 식당에서 '패싱' 논란으로 빚어졌던 갈등을 극적으로 봉합하고, 본격적인 선대위 활동을 시작하기로 합의한 바 있다.

서범수 당 대표 비서실장은 취재진에게 "밑에서부터 쭉 치고 올라가는 의미"라며 "부산에서 (대선 캠페인을) 출발한다는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