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김총리, 오후 대국민 담화…코로나19 방역 철저 당부할듯

입력 2022/01/24 09:12
69349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김부겸 국무총리 [연합뉴스 자료사진]

김부겸 국무총리는 24일 오후 2시 정부서울청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과 관련한 대국민 담화를 발표한다.

김 총리는 이날 대국민 담화에서 오미크론 변이가 확산함에 따라 신규 확진자가 폭증하는 상황에서 강화된 방역 조치에 협조해줄 것을 당부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인구 이동이 많은 설 연휴 기간 방역의 중요성을 강조할 전망이다.

담화에는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과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 정은경 질병관리청장도 참석한다.

김 총리가 대국민 담화에 나서는 것은 국내 오미크론 변이 감염자의 주간 검출률이 처음으로 50%를 돌파하는 등 코로나19 방역 상황에 대한 우려가 커지는 탓이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2차장인 전 장관은 이날 중대본 모두발언에서 "경기와 호남 지역을 중심으로 오미크론 감염자가 급증하면서 국내 검출률이 약 50% 수준에 이르고 있다"고 밝혔다.

중대본에 따르면 1월 셋째 주(1.17~23) 오미크론 변이의 국내 검출률은 50.3%를 기록했다.

오미크론 확산세의 영향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연일 7천명대를 기록하고 있다.

이날 확진자 수도 7천500명대가 될 것으로 정부는 예상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