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中왕이 "한중, '디커플링' 반대하고 핵심이익 존중해야"

입력 2022/05/16 23:34
박진 외교장관과 통화서 강조…"신냉전·진영대치 반대해야"
43251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박진-왕이 영상통화

왕이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은 16일 한국과 중국이 "'디커플링'의 부정적 경향에 반대하고 글로벌 산업 공급망을 안정적으로 유지해야 한다"고 말했다.

중국 외교부 홈페이지에 따르면 왕 부장은 이날 박진 외교부 장관과의 화상 통화에서 한중관계와 관련한 강화할 점들을 언급하며 이같이 밝혔다.

이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이달 하순 한일 순방 계기에 출범할 것으로 알려진 인도·태평양 경제 프레임워크(IPEF)에 한국이 참여하는데 대한 견제의 의미로 풀이된다.

왕 부장은 또 "양국이 각자의 발전 경로와 핵심이익, 각자의 문화와 전통, 습관을 상호 존중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또 "신냉전의 위험을 방지하고 진영 대치에 반대하는 것은 양국 근본이익과 관련된 것"이라며 미국 주도의 대 중국 압박에 한국이 가담하지 말 것을 촉구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