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與 '비대위 전환' 반발 이준석, 가처분 신청 접수

맹성규 기자
입력 2022/08/10 11:31
수정 2022/08/10 15:19
70413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10일 비상대책위원회 전환에 반발해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을 접수했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가처분 신청 전자로 접수했다"고 썼다.

이 대표는 전날에도 "가처분 신청 한다"면서도 "신당 창당 안한다"고 언급했다. 그는 오는 13일 기자회견을 열겠다고 예고한 바 있다.

당 전국위원회는 전날 당대표 직무대행에게 비상대책위원장 임명권을 부여하는 당헌 개정안을 의결하고, 오후에는 당내 최다선(5선) 주호영 의원을 비대위원장으로 임명하는 안을 의결, 비대위를 출범한 바 있다. 이로써 이 대표는 대표직에서 자동 해임됐다는 게 국민의힘의 설명이다.

[맹성규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