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민주, 18일 '성희롱 발언' 최강욱 재심 연다

입력 2022/08/11 19:36
711078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공판 출석하는 최강욱 의원

더불어민주당 윤리심판원이 성희롱성 발언으로 '6개월 당원 자격정지' 처분을 받은 최강욱 의원의 재심을 오는 18일 연다.

민주당 윤리심판원 관계자는 11일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이달 18일 오후 최 의원의 재심을 한다"며 "이는 본인의 재심 신청에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다.

최 의원은 앞서 지난 5월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소속 민주당 의원들과의 온라인 회의에서 김남국 의원을 향해 성희롱성 발언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민주당 윤리심판원은 지난 6월 회의를 열어 만장일치로 6개월 당원 자격정지 징계를 확정했다. 이에 대해 최 의원은 징계 다음 날 윤리심판원에 재심을 요청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