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박용진 "호남에서 심상치 않은 바람 일으킬 것"

입력 2022/08/15 15:03
719687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지지호소하는 박용진 의원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 경선에 출마한 박용진 후보는 "광주와 호남에서 심상치 않은 바람을 일으켜 보겠다"고 15일 밝혔다.

박 후보는 이날 젊은이들이 주로 찾는 광주 동명동 카페의 거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전당대회 일정은 절반이 지났지만, 아직 투표하지 않은 당원이 전체 유권자의 70%가 넘는다"며 "호남과 수도권의 권리당원들과 전국대의원들이 변화와 반전을 기다리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어 "한 명을 위해 당헌을 바꾸고, 강령을 바꾸고, 당의 가치와 체계를 바꾼다면 그것이야말로 우리 민주당이 단 한 번도 겪어보지 못한 사당화 노선"이라며 "국민 보기가 참으로 부끄러운 일이다"고 강조했다.




강훈식 후보 사퇴에 대해선 "어깨가 매우 무겁다"며 "강 후보가 얘기했던 쓸모있는 정치, 민주당의 기본과 상식을 위해 더 열심히 뛰겠다"고 밝혔다.

박 후보는 이날 오후 광주 충장로와 금남로 일대에서 시민들과 만난 뒤 전주로 이동해 토크 콘서트를 열고 지지를 호소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