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野 "대통령실, 관저 리모델링 대표 취임식 초청 이유 밝혀야"

입력 2022/08/18 23:34
733194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취임사하는 윤석열 대통령

더불어민주당은 18일 대통령 관저 리모델링 공사를 수의 계약으로 따낸 업체의 대표가 김건희 여사의 초청으로 대통령 취임식에 참석했다는 언론 보도와 관련해 대통령실에 진상 파악을 요구했다.

민주당 신현영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대통령 관저의 수상한 수의 계약은 처음부터 다 계획에 있었던 것"이라며 "또한 대통령 취임식 초청 명단을 삭제한 것은 대통령실을 둘러싼 각종 의혹의 증거를 인멸하려는 목적"이라고 주장했다.




신 대변인은 "해당 업체는 김건희 여사가 과거 코바나컨텐츠를 운영할 당시 전시회를 후원한 업체인데 대통령실은 이 업체가 실제로 전시회 후원을 하지는 않았다고 해명했다"며 "이렇게 명쾌한 관계라면 김건희 여사는 왜 이 업체 대표를 대통령 취임식에 초청한 것인지 납득할 수 있게 설명해보라"고 요구했다.

신 대변인은 "아울러 대통령실은 법 위에 군림하는 무법지대가 아니라면 국정조사를 통해 대통령실을 둘러싼 의혹들에 대해 투명하게 밝힐 수 있도록 협조해야 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