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경기도 화성상리 행복주택 287가구 추가 모집

입력 2021/06/20 16:17
LH 월평균 소득 120∼140% 이하로 자격완화
595289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화성상리 행복주택 조감도 [사진 제공 = LH]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경기도 화성시 봉담읍 상리 616에 공급하는 화성상리 행복주택의 입주자 287가구를 추가로 모집한다고 20일 밝혔다. 추가 모집은 소득 기준과 자격요건을 완화했다.

이곳은 내년 2월 입주 예정인 단지로 전용면적 14∼44㎡ 총 450가구로 구성된다. 추가 모집하는 가구는 전용면적별로 14㎡ 100가구, 26㎡ 31가구, 44㎡ 156가구다.

공급대상별로 신혼부부·한부모가족 계층 156가구, 대학생·청년 계층 100가구, 고령자 등 주거약자용 주택 25가구, 주거급여 수급자 6가구다.

595289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화성상리 행복주택 위치도 [사진 제공 = LH]

전용 14㎡ 기준으로 임대보증금 1496만원에 월 임대료 5만9000원 수준이라 시세보다 저렴한 편이다. LH의 전환보증금 제도를 활용하면 보증금을 높이는 대신 월 임대료를 낮출 수도 있다.


44㎡의 경우 보증금을 5080만원에서 2300만원 더 올리면, 월 임대료는 19만8960원에서 8만3960원으로 낮아진다.

자격요건은 무주택세대원으로 도시근로자 가구당 월평균 소득 120∼140% 이하(가구원수별 상이), 총자산 2억5400만∼2억9200만원(계층별 상이), 자동차가액 3496만원 이하면 신청할 수 있다.

청약은 오는 21∼30일 LH 청약센터에서 진행한다. 인터넷 접속이 힘든 고령자나 장애인 등은 22∼23일 LH 경기지역본부에 방문해 접수해도 된다.

[이한나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