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충북혁신도시 생활권…음성 첫 아이파크 단지

입력 2022/09/23 04:03
HDC현대산업개발 '음성 아이파크'
◆ 가을 분양시장 ◆

840411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HDC현대산업개발이 10월 충청북도 음성군 맹동면 본성리 401-22, 360-25 일원에 '음성 아이파크'를 선보일 예정이다. 최근 주거 선호도가 높아지고 있는 충북혁신도시 생활권을 누릴 수 있는 단지인 데다 지역 내에서 처음 선보이는 아이파크 브랜드 아파트로 높은 관심이 예상된다.

음성 아이파크는 본성지구 A·B블록에 지하 2층~지상 29층, 전용면적 84·113·177㎡, 총 1653가구 규모 대단지로 조성된다. 단지가 위치한 음성군은 수도권과 충북 경계선에 위치해 수도권에서 가까운 충청권 도시로 서울 접근성이 우수하다.

이러한 접근성을 바탕으로 다양한 기업이 들어서고 있다.


한국산업단지공단 자료에 따르면 음성군에는 금왕·원남산업단지 등 12개의 산업단지와 금왕농공단지 등 3개의 농공단지가 있다. 지난해 기준 총 15개 산업·농공단지에 약 1만명이 종사하고 있으며, 성본산업단지·금왕테크노산업단지 등 8개의 산업단지가 추가로 조성될 예정으로 인구는 더욱 증가할 전망이다.

이 단지는 2014년 첫 입주를 시작한 이후, 지난해 인구 3만명을 돌파하며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충북혁신도시가 바로 옆에 위치해 있다. 충북혁신도시는 정보통신·과학기술, 교육·인재개발, 공공서비스 등 11개의 이전공공기관이 입주해 있으며, 병원·마트·은행·영화관 등 다양한 편의시설이 갖춰져 있다.

교통 여건으로는 단지 인근의 21번 국도를 통해 중부, 평택~제천 고속도로로의 이동이 수월하다.


이와 함께 충북혁신도시에는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사업에 따라 GTX-A 노선과 연결되는 수도권 내륙선(동탄~충북혁신~청주공항)의 사전타당성조사 용역이 진행 중이다. 중부내륙철도 지선(감곡~충북혁신~청주공항)도 5차 국가철도망 계획으로 추진하고 있어 개통 시 기존에 추진 중인 수광선(수서~광주간 복선전철) 등과 연결돼 광역 교통망은 더욱 좋아질 전망이다.

이 단지는 입주자모집공고일 기준 음성군 또는 충청북도에 거주(순위 내 경쟁 시 음성군 거주자 우선)하는 만 19세 이상 가구주 및 가구원이면 1순위로 청약할 수 있다. 단 청약 통장 가입 후 6개월 이상 경과하고, 지역·면적별 예치금을 충족해야 한다. 분양 관계자는 "음성 아이파크는 아이파크 브랜드를 갖춘 데다 1653가구 규모의 브랜드 타운으로 지어져 수요자들의 관심이 높다"고 전했다.

[정석환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