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보이스
사회

옵티머스 핵심 로비스트 정영제 구속

박윤예 기자
입력 2020.11.27 21:50   수정 2020.11.27 21:52
  • 공유
  • 글자크기
옵티머스자산운용(옵티머스) 핵심 로비스트로 알려진 정영제 전 옵티머스대체투자 대표가 27일 구속됐다.

서울중앙지법은 이날 오후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사기 등 혐의로 구속영장이 청구된 정영제 전 대표에 대한 서면 심사를 진행한 후,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최창훈 서울중앙지법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정씨에 대한 서면 심리를 진행한 뒤 "혐의가 소명되고, 도망할 염려가 있다"며 영장을 발부했다.


정영제 전 대표는 이미 기소된 김재현 옵티머스 대표 등과 펀드 사기를 공모한 혐의를 받는다. 이 과정에서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 상대 투자 유치, NH투자증권 상대 로비 등을 했다는 혐의도 받는다.

검찰은 잠적 상태로 수사당국에 수배됐던 정영제 전 대표를 이틀 전인 25일 지방의 한 펜션에서 체포해 특경법상 사기 등의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박윤예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