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민주당 지역위원장, 식당 직원 추행 혐의로 피소된 뒤 탈당

입력 2021/06/20 21:34
고소당하자 탈당계 제출…주중 피의자 신분 조사 예정
595920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경기 이천경찰서 전경

경기지역의 더불어민주당 지역위원장이 식당에서 직원을 성추행한 혐의로 고소를 당한 뒤 탈당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기 이천경찰서는 지난 10일 민주당 모 지역위원장 A씨에 대한 성추행 혐의 고소장을 접수해 수사 중이라고 20일 밝혔다.

A씨는 지난 9일 오후 9시께 이천시 내 한 식당에서 카운터에 서 있던 여성 직원의 신체를 만진 혐의를 받고 있다.

피해자는 다음날 새벽 곧바로 경찰에 A씨를 고소했다.

A씨는 사건이 불거진 후 탈당계를 제출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식당 내 폐쇄회로(CC)TV를 확인하는 한편 주중 A씨를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할 방침이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