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충북 3명 확진·누적 3천235명…60대 치료 중 숨져

입력 2021/06/20 22:01
595938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코로나19 검사받는 시민

20일 충북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3명 추가 발생했다.

충북도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10시 사이 충주 2명, 청주 1명이 코로나19에 확진됐다.

충주의 70대 확진자는 한 식당에서 기존 확진자와 접촉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또 다른 50대 확진자는 전날 양성으로 확인된 50대의 직장 동료다.

청주에서는 필리핀에서 입국한 후 검사를 받은 10대가 확진됐다.

코로나19 관련 사망자도 1명 추가됐다.

지난달 8일 확진 후 청주 오송베스티안병원에 입원했다가 나흘 뒤인 12일 충남대병원으로 옮겨졌던 음성군 거주 60대가 이날 숨졌다.

도내 코로나19 확진자는 3천235명으로, 사망자는 70명으로 늘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