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현대중공업 노사, 헌혈버스 이용해 단체 헌혈 동참

입력 2021/10/18 15:58
상반기 2차례 이어 하반기에도 이어가…노사 대표 "지역사회 도움되길"
986524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헌혈하는 현대중공업 임직원들

현대중공업 노사는 이달 18∼25일 사내 12곳에서 헌혈버스를 이용해 단체 헌혈한다.

이번 헌혈에는 임직원 500여 명이 참여하며 한국조선해양, 현대건설기계, 현대일렉트릭, 현대중공업MOS 등 울산 지역 현대중공업그룹 계열사 임직원들도 함께한다.

첫날에는 한영석 현대중공업 부회장과 조경근 현대중공업 노조지부장이 함께 헌혈하며 임직원들을 격려했다.

한영석 부회장은 "지역 대표기업으로서 지역사회가 코로나19를 이겨내는 데 힘을 보탤 수 있도록 노사가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경근 노조지부장은 "이번 단체헌혈이 조금이나마 지역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현대중공업그룹은 울산 지역 기업체 중에서 가장 먼저 단체 헌혈에 나서는 등 지난해 총 4차례에 걸쳐 임직원 1천700여 명이 참여했다.

올해 상반기에는 2차례 단체헌혈에 920여 명이 동참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