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청주 오송에 보건복지인력개발원 종합교육관 건립

입력 2021/10/20 14:55
994261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종합교육관 조감도

청주시 흥덕구 오송읍에 보건복지 분야 전문 인재 양성 등을 위한 대규모 교육관이 건립된다.

충북도는 20일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과 종합교육관 건립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

2010년 11월 오송 보건의료행정타운에 입주한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은 보건복지 분야 종사자 연간 7만여명의 전문성을 향상시키는 교육 훈련기관이다.

현재 오송 본원은 교육공간 부족으로 일부 교육을 외부교육장에서 진행하고 있다.

최근 이슈인 감염병, 정신건강, 복지 등 신규교육 수요 증가에 따라 교육공간 확대 필요성이 제기돼 왔다.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은 2028년까지 970억원을 들여 오송읍 연제리에 교육관(지상 7층), 생활관(지상 15층) 등의 종합교육관을 짓기로 하고 예비타당성 조사 신청 등 행정 절차를 밟고 있다.




도는 해당 부지 분양과 제반 사항을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도 관계자는 "종합교육관이 개원하면 연간 8만명 이상의 보건복지 전문 인재 양성과 연구중심의 새로운 교육 등 바이오 분야 전문 훈련기능을 수행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