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요소수 싸게 팔아요"…품귀현상 틈탄 온라인 사기 급증

입력 2021/12/02 10:00
1110364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실제 온라인 사이트에 올라온 사기 게시물

품귀현상을 틈타 요소수를 정가에 판매한다고 속여 돈만 받아 가로챈 사기범들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남부경찰청은 2일 요소수 품귀 현상을 악용한 사이버 사기 피해가 지속해서 발생하고 있다며 시민들의 주의를 당부했다.

지난달 26일 부천원미경찰서는 온라인 중고거래 사이트에 "정품 요소수 10ℓ 6통"이라는 허위 글을 올려 21명에게 348만원을 받아 챙긴 A(20대) 씨를 구속했다.

같은 달 18일 군포경찰서에서도 온라인 카페에 "요소수 당장 급하신 몇 분만…"이라는 게시물을 올려 39명에게 500여만원을 받은 B(30대) 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이들은 실제 요소수를 갖고 있지 않으면서도 품귀현상이 빚어지자 이같은 사기 판매 글을 게시한 것으로 조사됐다.


피해자들은 당장 급한 마음에 별다른 확인 절차 없이 이들에게 돈을 송금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들 외에도 경기남부청 산하 경찰서 10곳에서 33건의 요소수 관련 피해가 접수돼 수사가 진행되고 있다.

경찰은 사이버 사기 예방을 위해 시가 대비 저렴한 상품은 우선 경계하고, 거래 전에는 경찰청 '사이버캅' 앱을 통해 판매자 전화·계좌번호가 신고된 이력이 있는지 확인할 것을 당부했다.

경찰 관계자는 "요소수 관련 사기에 대해선 책임수사관서를 지정해 집중 수사하고 피해액이 클 경우 도 경찰청에서 직접 수사하는 등 엄정하게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