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구리시 창고 화재로 건물 5개동 불타…10억 이상 피해

입력 2021/12/04 08:16
수정 2021/12/04 11:35
1115409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구리시 창고화재

지난 3일 오후 10시께 경기 구리시 토평동의 한 창고에서 불이 났다.

서류 바인더 보관 창고에서 시작된 불길은 인근 창고건물로 번져 건물 총 6개 동과 보관 중이던 바인더 완제품, 에어컨 2천대 등을 태웠다.

소방 당국은 재산 피해가 10억원 이상 될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인명피해는 없었다.

강풍으로 화재 진압이 쉽지 않아 소방 당국은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오후 11시 35분께 큰 불길을 잡았다. 현재는 잔화 정리 중이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현장 상황을 수습하며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