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인권센터 개소 등 올해 부산 인권 7대 뉴스 발표

입력 2021/12/08 15:20
1123767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2021년 부산 인권 7대 뉴스 발표

부산시 인권센터 개소 등이 올해 부산 주요 인권 뉴스에 선정됐다.

부산인권정책포럼은 8일 부산시의회 브리핑룸에서 2021년 부산 인권 7대 뉴스를 발표했다.

부산시 인권센터 개소와 미얀마 민주항쟁연대 부산 네트워크의 국경을 넘은 연대, 서부산의료원 건립 확정과 공공병원 설립을 위한 침례병원 용지 매입 등 공공의료기관 확충이 주요 뉴스에 포함됐다.

형제복지원 피해자 명예 회복과 지원 강화를 위한 부산시 인권위원회 권고, 부산시 이주노동자 인권 보호와 증진을 위한 조례 제정, 부산 동구보건소 간호 공무원 순직, 김문숙 정신대 문제 대책 부산협의회 이사장 별세 등도 7대 뉴스에 뽑혔다.

인권 7대 뉴스는 부산지역 29개 인권단체 대표와 활동가들의 의견을 수렴한 뒤 투표를 거쳐 선정됐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