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기후 위기 대응 위한 한·페루 산림협력 본격화

입력 2022/01/22 11:03
산림청, 페루 산림청과 산림협력 양해각서 체결
6655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양해각서 체결하는 최병암 산림청장(왼쪽)과 레빈 멜렌데즈 페루 산림청장

최병암 산림청장은 21일(현지 시각) 페루 리마를 방문해 레빈 멜렌데즈 페루 산림청장과 산림 분야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산림청이 22일 밝혔다.

페루와의 산림협력 양해각서 체결은 산림 외교 외연을 남미로 확대한다는 의미가 있으며, 페루는 한국의 37번째 양자 산림협력 국가로 자리 잡게 된다.

주요 협력 분야는 양국 간 지속가능한 산림관리와 복원, 기후변화와 산림 분야 적응 관련 연구개발, 홍수·산불 등 산림재난 예방과 모니터링, 종자 기탁 등이다.

최 청장은 "양국 산림청이 향후 기후 위기에 대응해 산림의 역할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 청장은 알프레도 살라니스 페루 환경부 차관도 면담하고, 지속가능한 산림경영과 불법 산림자원 훼손 방지 등을 논의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