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여성 동료들 불법 촬영한 혐의 30대 공무원 입건

입력 2022/07/01 21:04
580112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대전둔산경찰서

대전둔산경찰서는 동료 직원 등의 신체 일부를 몰래 촬영한 혐의(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로 30대 공무원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일 밝혔다.

대전 모 구청 행정복지센터에서 근무하는 A씨는 지난 5월 한 지하철 입구 인근에서 여성들의 신체 일부를 몰래 촬영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이 A씨 휴대전화를 디지털 포렌식 한 결과 여성 동료들의 신체를 몰래 촬영한 사진 수십여 장도 발견됐다.

해당 구청은 조만간 인사위원회를 열어 징계 수위를 결정할 계획이다.

경찰은 A씨의 여죄를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