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오후 9시까지 1만202명 확진…동시간대 집계 23일만에 1만명대

입력 2022/07/01 21:36
1주 전보다 3천802명 많아…반등세 '뚜렷'
58.9% 수도권서 발생…서울 2천778명, 경기 2천715명
580178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지난달 29일 영종도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의 해외 입국자 코로나19 검사센터. 2022.6.29 [연합뉴스]

코로나19 유행세가 반등하는 모습을 보이는 가운데 1일 오후 9시까지 전국에서 1만명이 넘는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전국 17개 시도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은 1만202명으로 집계됐다.

동시간대 중간집계에서 신규 확진자 수가 1만명을 넘은 것은 지난달 8일(1만1천411명) 이후 23일만이다.

전날 동시간대 집계치(8천984명)보다 1천218명 많다.

동시간대 중간집계에서 1주 전인 지난 24일(6천400명)보다 3천802명, 2주 전인 17일(6천485명)보다 3천717명 각각 많아 증가세가 뚜렷하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은 만큼 2일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이보다 늘어 1만명대 초반이 될 것으로 보인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지난주 후반 감소세가 멈췄으며 이번주 들어서는 반등하는 추세가 뚜렷하다.

지난달 25일부터 일주일간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6천787명→6천239명→3천423명→9천894명→1만463명→9천595명→9천528명으로 일평균 7천990명인데, 1주일 전(6월 18~24일)의 7천60명보다 930명 많다.

이날 오후 9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수도권에서 6천4명(58.9%), 비수도권에서 4천198명(41.1%) 나왔다.

지역별로는 서울 2천778명, 경기 2천715명, 경남 576명, 인천 511명, 경북 504명, 충남 385명, 강원 313명, 대구 311명, 울산 311명, 부산 298명, 대전 274명, 전북 274명, 충북 265명, 전남 243명, 제주 201명, 광주 164명, 세종 79명이다.

580178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다시 만명 넘은 코로나19 신규 확진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