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충북 16시 90명 확진…1주 전 동시간대보다 59명↑

입력 2022/07/03 16:10
582019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코로나19 검사

3일 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충북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 90명이 추가 발생했다.

전날 같은 시간대(91명)보다 1명 적고, 1주일 전인 지난달 26일(31명)보다는 59명 많다.

충북도에 따르면 지역별 확진자는 청주 28명, 진천·음성 각 13명, 제천 12명, 증평 8명, 충주 7명, 옥천·단양 각 3명, 보은·영동·괴산 각 1명이다.

이로써 도내 누적 확진자는 56만1천946명으로 늘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