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국민의힘 김정현 광주시당위원장, 취임식 대신 봉사활동

입력 2022/08/10 16:12
705813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취임식 대신 봉사활동

국민의힘 김정현 광주시당위원장이 10일 취임식 대신 도심 하천인 황룡강 장록습지에서 버려진 쓰레기를 줍는 등 환경 정화 활동을 펼쳤다.

김 위원장은 당원 80여명과 함께 장록교 입구에서 송정1교까지 1.6㎞ 구간에서 하천과 산책로에 버려진 쓰레기를 수거했다.

김 위원장은 "황룡강 장록습지는 오염물질을 걸러주는 거대한 정수기이고, 홍수와 가뭄 조절지일 뿐만 아니라 도시의 습도와 기온을 조절하는 등 그 역할이 점차 커지고 있다"며 "광주 도심 내 최초의 습지보호지역을 지켜내기 위해 취임식 대신 자연정화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말했다.

황룡강 장록습지는 지난 2020년 12월 국가습지보호지역으로 지정됐으며 멸종위기종인 수달과 삵, 새호리기, 흰목물떼새 등을 비롯해 829여 종의 다양한 야생 생물이 서식하고 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