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창원시, 11∼14일 일산 관광박람회서 마산국화축제 알린다

입력 2022/08/10 17:22
돝섬·마산어시장 등 관광지 홍보 및 관람객 대상 체험행사도
706137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대한민국 국제 관광박람회

경남 창원시는 오는 11일부터 14일까지 경기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제7회 대한민국 국제 관광박람회'에 참가해 창원의 관광자원을 홍보한다고 10일 밝혔다.

창원관광 홍보부스 주제는 '제22회 마산국화축제-국화꽃 향기 가득 창원특례시'로 정했다.

10월 29일부터 11월 9일까지 열릴 가을 대표 축제인 마산국화축제를 집중적으로 알리기 위해서다.

창원시는 마산국화축제 기간 함께 둘러볼 수 있는 돝섬, 3·15 해양누리공원, 마산어시장 등 인근 관광지도 함께 알릴 예정이다.

홍보부스를 찾는 관람객들을 대상으로는 국화차 시음 및 캔들 만들기 체험행사를 진행한다.

국화비누, 국화된장, 국화방향제, 진해콩과자 등 창원 특산품도 홍보한다.




카카오톡에 창원관광 챗봇 채널을 추가하거나 창원관광 SNS 계정을 팔로우하는 관람객에게는 기념품을 증정할 예정이다.

이번 박람회는 대한민국지방신문협의회, 대한민국 국제관광박람회 조직위원회가 주최하고, 한국전시산업원이 주관한다.

창원시를 비롯한 지자체, 관광업계 등 190여개 기관이 참여한다.

정진성 관광과장은 "코로나19로 침체한 지역경제가 회복될 수 있도록 관광 홍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