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서초구 지하주차장서 실종된 40대 남성, 숨진 채 발견

입력 2022/08/11 17:03
수정 2022/08/11 17:03
710581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지난 8일 오후 서울에 내린 집중호우로 서울 서초구 고등법원 정문이 물에 잠기어 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지난 8일 쏟아진 기록적인 폭우 속에 실종됐던 남성이 사흘만에 숨진 채 발견됐다.

11일 경찰과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24분께 서울 서초구 서초동 강남빌딩 지하주차장 3층에서 40대 남성의 시신이 발견됐다. 서초소방서는 이 남성이 지난 8일 밤 10시 59분께 강남빌딩 지하 2층에서 주차한 자신의 차량이 침수됐는지 확인하던 중 급류에 휩쓸려 지하주차장 안에서 실종됐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수색 작업을 벌여왔다.

소방서 관계자는 정확한 신원을 확인하는 중이다.

[최아영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