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광복절 연휴 수도권매립지에 수해폐기물 2천273t 반입

입력 2022/08/16 10:51
721781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반송된 수해 폐기물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는 12∼15일 광복절 연휴 기간에 수해 폐기물 2천273t이 매립지에 들어왔다고 16일 밝혔다.

이 기간 폐기물을 반입한 지방자치단체는 모두 11곳이다. 반입량은 서울 관악구 830t, 서울 영등포구 281t, 경기 안양시 242t, 서울 서초구 251t, 서울 동작구 238t, 서울 금천구 132t 순이었다. 차량으로는 273대 분량이다.

공사 측은 이 과정에서 침대 매트리스나 가구 등 대형 폐기물을 따로 선별하지 않은 서울 동작구와 구로구의 수해 폐기물 차량 2대를 되돌려보냈다.

앞서 공사는 연휴 기간 폐기물 반입을 중단하면 수해 복구가 지연될 것을 우려해 13일부터 15일에도 폐기물을 반입했다.


반입 대상도 서울 관악구·서초구·영등포구·동작구 등 4개 구에서 서울·경기·인천을 포함한 수도권 전역으로 확대했다.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관계자는 "하루 25㎜ 이상의 비가 오면 매립 작업이 중단되기 때문에 수송 차량이 출발하기 전 미리 확인해달라"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