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mk포토] FC서울 김남춘, '내년에도 서울이 우승합니다'

박태성 기자
입력 2012/12/10 12:28
수정 2012/12/10 12:52
818927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오늘 10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홍은동 그랜드힐튼호텔에서 '2013년 K리그 신인선수 선발 드래프트' 지명이 열렸다. 1부 리그 14구단이 1순위, 2부 리그 구단이 2순위를 지명하고, 3순위부터는 1,2부 팀 혼합 추첨에 의해 정해진 순서대로 지명된다. 프로축구 선수를 꿈꾸는 총 539명의 예비 새내기들이 참가서류를 접수했으며, 역대 최다 인원으로 지난해(468명)보다 15.2% 증가했다.

신인 드리프트 지명이 끝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FC서울 김남춘

신인선수 기본급 연봉(세금포함)은 우선지명선수 5천 만원(계약금 없음), 자유선발 선수 및 클럽 우선지명 계약금(최고 1억5천 만원) 지급 선수 3천6백 만원, 클럽 우선지명 미지급 선수는 2천 만원~3천6백 만원이다.


드래프트(1~6순위, 번외, 추가)지명 선수는 계약금이 없고 기본급은 전년과 동일하게 지명 순위별로 2천 만원~5천 만원이다.

[매경닷컴 MK스포츠(서울) 박태성 기자 / photosketch@maekyung.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