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보이스
스포츠

이소미, 팬텀 클래식 2R서 단독 선두 점프…유현주는 공동 9위 하락 [KLPGA]

안준철 기자
입력 2020.09.26 22:55   수정 2020.09.26 23:06
  • 공유
  •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이소미(21)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팬텀 클래식(총상금 6억 원) 2라운드에서 단독 선두로 뛰어 올랐다.

이소미는 26일 전남 영암군의 사우스링스 영암 컨트리클럽(파72·6554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버디만 3개를 잡아내 3언더파 69타를 쳤다.

이로써 중간합계 9언더파 135타를 기록한 이소미는 단독 선두에 올라섰다.


지난해 KLPGA 투어 무대에 뛰어든 이소미는 생애 첫 우승에 도전한다.

이미지 크게보기
이소미가 팬텀 클래식 2라운드에서 단독 선두로 뛰어올랐다. 사진=KLPGA 제공 노승희(19)는 중간합계 8언더파 136타를 쳐 2위에 이름을 올렸다. 유해란(19)은 7언더파 137타를 기록해 안송이(30)와 함께 공동 3위에 올랐다.

한편 전날 1라운드에서 공동 1위에 올랐던 유현주(26)는 1타를 잃어 5언더파 139타를 기록, 공동 9위로 하락했다. jcan1231@maekyung.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