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보이스
스포츠

ERA 1위 요키시, 히어로즈와 재계약 ‘20만 달러 인상’

이상철 기자
입력 2020.12.02 14:08   수정 2020.12.02 15:00
  • 공유
  •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이상철 기자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가 평균자책점 1위 에릭 요키시와 재계약을 맺었다.

키움은 2일 “에릭 요키시와 연봉, 인센티브를 포함해 총액 90만 달러에 2021시즌 계약을 맺었다”라고 밝혔다. 요키시의 2020시즌 연봉은 70만 달러였다.

2019시즌 처음 한국 무대에 데뷔한 요키시는 올 시즌에 이어 내년 시즌까지 3년 연속 히어로즈와 함께하게 됐다.
이미지 크게보기
에릭 요키시는 2021년에도 키움 히어로즈 유니폼을 입는다. 사진=MK스포츠 DB

요키시는 통산 2시즌 동안 57경기에 나와 25승 16패 평균자책점 2.67을 기록했다.


이번 시즌에는 12승 7패 평균자책점 2.14를 달성, 두 시즌 연속 두 자릿수 승리와 평균자책점 리그 1위를 기록하며 팀의 에이스 역할을 완벽히 해냈다.

요키시는 “히어로즈와 2021시즌을 함께 할 수 있게 돼 영광이다. 올 시즌 팬들이 보내주신 많은 응원에 감사드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이전과 달리 어려운 시즌을 보냈지만 평균자책점 1위라는 의미 있는 기록을 달성하면서 뜻깊은 시즌을 만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하지만 팀 성적에 대한 아쉬움이 매우 크다. 오프시즌 기간 준비를 잘해서 내년 시즌에는 팀과 나 자신이 한 단계 더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내년 시즌 각오를 밝혔다.

요키시와 계약을 마친 히어로즈는 제이크 브리검, 에디슨 러셀이 떠난 자리를 채워줄 새로운 외국인 선수 영입 작업을 최대한 빠르게 끝낼 계획이다. rok1954@maeehyung.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