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최지만, 시즌 10호포 폭발…2년 만에 두 자릿수 홈런

입력 2021/09/15 08:27
수정 2021/09/15 08:35
888941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하이파이브하는 최지만

미국프로야구 탬파베이 레이스의 한국인 타자 최지만(30)이 시즌 10호 홈런을 터뜨렸다.

최지만은 15일(한국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 로저스센터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MLB) 토론토 블루제이스와의 방문경기에 4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 0-0으로 맞선 2회초 첫 타석에서 선제 솔로 홈런을 쏘아 올렸다.

선두타자로 타석에 들어선 최지만은 2볼에서 상대 선발 호세 베리오스의 3구째 직구(약 150㎞)를 통타해 우중간 담장을 넘겼다.

시즌 10호 홈런을 작성한 최지만은 이로써 2019년 이후 2년 만에 두 자릿수 홈런을 달성했다.

최지만의 한 시즌 최다 홈런은 2019년의 19개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